2023.12.03 (일)

  • 맑음동두천 5.4℃
  • 맑음강릉 7.8℃
  • 맑음서울 5.3℃
  • 맑음대전 8.3℃
  • 맑음대구 10.1℃
  • 맑음울산 11.1℃
  • 맑음광주 9.5℃
  • 맑음부산 12.0℃
  • 구름조금고창 7.7℃
  • 구름조금제주 12.2℃
  • 맑음강화 3.6℃
  • 맑음보은 6.6℃
  • 맑음금산 7.4℃
  • 맑음강진군 10.6℃
  • 맑음경주시 10.9℃
  • 맑음거제 11.3℃
기상청 제공

경기도 정가소식

경기도의회 김판수 부의장, “농업 연구결과, 실질적 농업소득 향상에 직결 돼야” 강조

13일 경기도농업기술원 행정사무감사에서 관행적인 업무방식 탈피할 것 주문

 

[ 오산TV 이경호 기자 ] 경기도의회 농정해양위원회 김판수 부의장(더불어민주당, 군포4)은 13일 경기도농업기술원 행정사무감사에서 “농업연구 결과가 실질적인 농업소득 향상에 직결되도록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김판수 부의장은 이날 행감에서 “농업인들이 애써 농축산물을 생산해도 남는 것이 별로 없어 지난해 생산비를 제외한 경기도 농업인들의 농업소득은 940만원에 불과했다”며 “그런데도 내년 경기도농업기술원의 예산은 올해 예산 625억원보다 15%나 감소한 533억원에 그쳐 문제다”고 지적했다.

 

김 부위원장은 이어 “농업기술원의 근본 목적은 농업소득 향상에 있다”며 “농업기술원이 연구분야와 기술보급 분야 등 시스템은 잘 갖춰져 있지만 이것이 실질적으로 농업인들의 소득향상에 얼마나 기여하고 있는지에 대해서는 회의적인 생각이 든다”고 말했다

 

김 부위원장은 농업 공직자들의 관행적인 업무 방식에도 문제를 제기했다.

 

김 부위원장은 “매년 업무를 그냥 쳇바퀴 굴려가듯이 작년에 이렇게 했고, 올해 이렇게 하고 내년에 이렇게 하면 될 것이라는 막연한 사고로 업무를 해서는 안 된다”며 “진짜 여기서 지금 연구 개발하고 있고, 농가에 보급한 기술이 농가에 가서 얼마나 소득을 실질적으로 올리는 데 기여할 것인가라는 문제의식을 갖고 연구개발에 임해 달라”고 주문했다.

 

김 부의장은 끝으로 “도농업기술원이 적은 것 하나부터 차근차근 본연의 역할에 충실해 농업인들의 소득향상에 기여하고 도민들의 안전한 먹거리 확보에 만전을 기해야 한다”며 “농업 공직자 모두가 우리 농업현실이 처한 절박한 상황을 인식하고, 소명의식을 갖고 실질적인 농업소득 향상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기획/특집보도

더보기

오산 운천초등학교, 지역 맞춤 교육으로 특화 된 지역인재 키워낸다

오산의 한 초등학교에서 지역 교육현실의 문제를 고민하고 이에 맞는 교육프로그램 운영과 AI 디지털 선도교육을 실시하며 교육도시 오산의 이미지에 걸맞는 다양한 교육프로그램들을 선보이자 인근 학교와 학부모들 사이에 큰 화제가 되고 있다. 오산 운천초등학교(교장 양인숙)에서 운영하고 있는 ‘기초학력 보장 책임지도’ 프로그램과 ‘AI 디지털 교육’이 그 관심의 주인공으로 2023년부터 각자 주제에 걸맞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하여 운영하고 있다. 학교는 먼저 각 학생별 학력차가 크게 나는데도 특별한 대책과 프로그램이 없는 문제를 파악하고 2023년 3월부터 현재까지 이를 보완 할 다양한 프로그램 개발을 통해 ‘기초학력 보장 책임지도’에 힘쓰고 있다. 먼저 학년 초, ‘학습지원대상지원 협의회’를 구성하여 진단평가, 담임과 학부모 상담, 담임교사 추천 등을 통해 교과학습 부진학생과 기초학습 부진학생을 판별하여 그 학생들을 대상으로 ‘기초탄탄 캠프’, ‘두드림 학교’, ‘교과보충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대상 학생들에게 학습지원과 함께 정서지원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기초탄탄캠프’는 방과 후 프로그램으로 국어, 수학의 기초학력이 부족한 학생을 중심으로 저학년(1~3학년)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