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4 (수)

  • 구름많음동두천 29.8℃
  • 맑음강릉 33.7℃
  • 구름많음서울 31.4℃
  • 구름조금대전 32.4℃
  • 맑음대구 33.4℃
  • 맑음울산 32.9℃
  • 구름많음광주 32.1℃
  • 맑음부산 31.9℃
  • 맑음고창 32.4℃
  • 구름조금제주 33.2℃
  • 구름많음강화 29.2℃
  • 맑음보은 29.9℃
  • 맑음금산 30.5℃
  • 구름많음강진군 31.4℃
  • 맑음경주시 33.7℃
  • 맑음거제 32.1℃
기상청 제공

도의회

경기도의회, 도쿄올림픽 지도 독도 표기 규탄 결의대회 개최

URL복사

일본의 독도 도발에 맞서 경기도의회 여야 의원들이 하나가 됐다.

경기도의회는 8일(화) 제352회 정례회 1차 본회의를 앞두고 의회 현관 앞에 여․야 의원들이 함께 모여 ‘도쿄올림픽 지도 독도 표기 규탄 결의대회’를 개최했다.

 

정승현 운영위원장(안산4, 더민주)의 사회로 진행된 이날 규탄대회는 일본정부의 올림픽 지도의 독도표기를 규탄하고, 이를 철회시키기 위해 마련됐다.

 

도쿄 올림픽 조직위원회는 올림픽 홈페이지에 독도를 자국의 영토로 표기하여 우리정부 및 국민들의 강한 반발에 직면하고 있다 .

 

더욱이 카토 관방장관이 우리 정부의 항의 대해 기자회견을 열고 “다케시마는 일본의 고유한 영토다”라고 발언하여 국민적인 분노를 불러일으키기도 했다.

 

이날 장현국 의장(수원7, 더민주)은 인사말을 통해 “ 독도는 역사적으로도 국제법적으로도 대한민국이 실효 지배하는 명백한 우리 영토다“면서 ”독도에 대한 일본의 도발에 대해 올림픽 보이콧을 포함한 강력한 대응과 경고를 보내야 한다“고 촉구했다.

 

박근철 더불어민주당 대표의원(의왕1)은 “일본의 만행에 온 국민 분노하고, 일본의 파렴치함에 온 국민이 치를 떨고 있다”면서 “일본의 경제침략에 맞서 위대한 승리를 일구어 냈던 것처럼 온 국민이 힘을 합쳐 대응해야 한다”고 호소했다.

 

비교섭 단체 대표인 김규창 의원(여주2, 국민의힘)도 참석하여 각오를 다졌다.

 

김규창 의원은 “더 이상 우리는 일본정신에 끌려가서는 안 된다. 경기도의회는 올림픽 보이콧 등 어느 때보다 단호하게 대응해야 한다”면서 “일본정부의 잘못된 형태를 규탄하고, 올림픽 지도에서 독도표기를 즉각 삭제하라”고 요구했다.

 

이날 결의대회에서 독도표기 규탄 결의문은 문경희 부의장(남양주2, 더민주)과 최만식 문체위위원장(성남1, 더민주)이 함께 낭독하였다.

 

경기도의회는 결의문을 통해 “독도에 대한 야욕중단과 도쿄 올림픽 지도의 독도 표기를 삭제하라”고 일본 정부에게 강력하게 촉구했다.

 

또한 “정부는 올림픽 보이콧까지 각오하고, 일본정부가 다시는 독도에 대한 야욕을 드러내지 않도록 강력하게 대응하라”고 요구했다.

 

일본의 올림픽 정신을 훼손하는 행위에 대해서 미지근한 대응을 하고 있는 IOC에게도 항의를 이어나갔다.

 

경기도의회는 “IOC가 일본의 올림픽 지도에 독도를 표시한 것에 대해 아무런 조치를 취하지 않는 것은 명백한 직무유기”다면서 “지금이라도 당장 일본정부에게 올림픽 지도에서 독도표시를 삭제하도록 강제해야 하며, 이행치 않을 때에는 강력한 제재를 부과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날 결의대회에서는 여․야 의원들이 함께 “일본 정부는 독도 표시를 삭제하라”, “IOC는 일본정부를 강력하게 제재하라” 등의 구호를 외치고 마무리됐다.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