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1 (일)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데스크 칼럼] 인사(人事) 참 어렵습니다.

8월 25일자 오산시 인사를 보며...

인사만사 (人事萬事)란 말이 있습니다.

사람의 일이 곧 모든 일이라는 뜻으로, 알맞은 인재를 알맞은 자리에 써야 모든 일이 잘 풀림을 이르는 말입니다.

합당한 근거와 원칙을 가지고 인사권을 행사할 때 조직원들은 수긍하고, 자신이 원하는 바를 얻기 위해 노력하게 되며 조직이 발전하게 됩니다.

 

 

오산시가 8월 25일 자로 몇몇 직원에 대한 인사를 단행했습니다.

 

근 1년 가까이 공석으로 있었던 보건소장 임용 및 몇몇 직원의 전보 인사였습니다. 그렇지만 승진도 아니고 대규모 인사도 아닌 불과 10여 명의 인사에 오산시 공무원 조직은 술렁였습니다.

 

팀장이었던 직원을 같은 과 다른 팀장 밑에서 근무하라는 명령에, 같은 조직에 몸담은 사람들로선 미래에 자신들도 저렇게 될 수 있겠다는 생각에 너무 심한 조치 아니냐며 불만을 토로하는 사람들이 생겼습니다.

 

취재 결과 개인의 정보보호를 위해 자세히 밝힐 순 없지만 결론적으로 징벌적 인사 조치는 아니었으며, 당사자와 협의하에 조직원 보호를 염두에 둔 인사 조치였습니다. 인사를 담당한 자치행정과는 이번 인사가 오해의 소지가 있을 수 있음을 인지하고 있었으며 언젠간 자연스럽게 오해가 해소될 거라고 말했습니다.

 

본 기자는 취재를 진행하면서 ‘인사 참 어렵다는 생각과 아쉽다’라는 생각을 했습니다.

 

조직원을 보호하고 협의된 인사이지만, 이로 인한 파장과 조직의 사기(士氣)를 생각했다면 오해가 가지 않도록 조금만 섬세하게 운용(運用)의 묘(妙)를 발휘해 인사를 진행했으면 어땠을까라는 생각을 했습니다. 

 

700여 명이 넘는 거대 조직의 핵심 업무를 담당하면서 모든 사람을 만족시킬 순 없지만 조금만 더 세심함을 갖춘다면 좀 더 수월하게 진행되지 않을까 생각해 봅니다.

 

인사(人事)가 만사(萬事)입니다.

기획/특집보도

더보기

오산 운천초등학교, 지역 맞춤 교육으로 특화 된 지역인재 키워낸다

오산의 한 초등학교에서 지역 교육현실의 문제를 고민하고 이에 맞는 교육프로그램 운영과 AI 디지털 선도교육을 실시하며 교육도시 오산의 이미지에 걸맞는 다양한 교육프로그램들을 선보이자 인근 학교와 학부모들 사이에 큰 화제가 되고 있다. 오산 운천초등학교(교장 양인숙)에서 운영하고 있는 ‘기초학력 보장 책임지도’ 프로그램과 ‘AI 디지털 교육’이 그 관심의 주인공으로 2023년부터 각자 주제에 걸맞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하여 운영하고 있다. 학교는 먼저 각 학생별 학력차가 크게 나는데도 특별한 대책과 프로그램이 없는 문제를 파악하고 2023년 3월부터 현재까지 이를 보완 할 다양한 프로그램 개발을 통해 ‘기초학력 보장 책임지도’에 힘쓰고 있다. 먼저 학년 초, ‘학습지원대상지원 협의회’를 구성하여 진단평가, 담임과 학부모 상담, 담임교사 추천 등을 통해 교과학습 부진학생과 기초학습 부진학생을 판별하여 그 학생들을 대상으로 ‘기초탄탄 캠프’, ‘두드림 학교’, ‘교과보충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대상 학생들에게 학습지원과 함께 정서지원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기초탄탄캠프’는 방과 후 프로그램으로 국어, 수학의 기초학력이 부족한 학생을 중심으로 저학년(1~3학년)


인터뷰

더보기